default_top_notch
ad36

박영수를 검찰총장으로? 윤석열 중앙지검장 임명에 누리꾼 기대

기사승인 2017.05.19  11:07:50

공유
default_news_ad1
▲ 차기 '검찰총장','법무부 장관' 하마평 오르내린 박영수 전 특검/사진=연합뉴스

    19일 서울중앙지검장에 윤석열 검사가 임명됐다. 최순실국정농단 특검 수사 당시 국민들에게 두터운 신망을 받았던터러 윤 검사를 향한 응원과 축하의 메시지가 쇄도하고 있다.

    이에 특검을 함께 지휘했던 박영수 전 특검을 현재 자리가 비어있는 '검찰총장' 혹은 '법무부 장관'으로 임명해야 한다는 요구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. 

    박영수 전 특검은 좌고우면하지 않는 단호한 원칙과 뚝심, 치밀한 전략과 화통한 리더십으로 역대 어느 특검보다 큰 성과를 냈다는 평가를 받는 등 전폭적인 국민적 지지를 받았다. 이에 검찰개혁을 비롯한 업무를 힘 있게 추진할 동력을 누구보다 갖춘 적임자라는 평가가 나온다. 

    차기 검찰총장은 검찰개혁을 내세운 현 정부의 정책 기조를 뒷받침하면서 검찰 내 큰 반발이 예상되는 내부 분위기도 짊어져야 한다. 이에 누리꾼들은 검찰 내 신임을 받았던 박영수 전 특검을 끊임없이 거론하고 있으며 윤석열 검사 임명 소식과 함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. 

    이석인 기자 onlinenews@sporbiz.co.kr

    <저작권자 ©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    default_news_ad4
    ad37
    default_side_ad1

    인기기사

    default_side_ad2

    포토

    1 2 3
    set_P1
    default_side_ad3
    ad34

   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    #top
    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