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ad36

新 ‘스파이더맨’ 톰 홀랜드, 한국에 뜬다…7월 내한 확정

기사승인 2017.06.19  17:25:01

공유
default_news_ad1

    [한국스포츠경제 양지원] 영화 ‘스파이더맨: 홈 커밍’의 주인공 톰 홀랜드가 다음 달 내한한다.

    ‘스파이더맨: 홈 커밍’ 측은 19일 “스파이더맨 역 톰 홀랜드와 존 왓츠 감독이 오는 7월2일~3일 한국에 방문한다”고 밝혔다.

    톰 홀랜드와 존 왓츠 감독은 7월 2일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리는 레드카펫을 시작으로, 3일 기자 간담회를 통해 모습을 드러낸다.

    ‘스파이더맨: 홈커밍’은 ‘시빌 워’ 이후 어벤져스를 꿈꾸던 피터파커(톰 홀랜드)가 아이언맨(로버트 다우니 주니어)과 함께 세상을 위협하는 강력한 적 ‘벌처’에 맞서며 진정한 히어로 ‘스파이더맨’으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다.

    지난해 개봉한 '캡틴 아메리카: 시빌 워'(2016)을 통해 존재감을 드러낸 새로운 ‘스파이더맨’ 톰 홀랜드의 첫 솔로 무비다. 다음 달 5일 개봉.

    사진=소니픽쳐스 제공

     

    양지원 기자 jwon04@sporbiz.co.kr

    <저작권자 ©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    default_news_ad4
    ad37
    default_side_ad1

    인기기사

    default_side_ad2

    포토

    1 2 3
    set_P1
    default_side_ad3
    ad34

   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    #top
    default_bottom_notch